Dragon Mountain Pavilion, China
중국 전통 산수화를 재해석한 오흘리엉 첸의 파빌리온

Aurelien Chen | 오흘리엉 첸

 

 

Primarily, this installation is a roadside landmark to draw attention to the entrance of the Dragon Mountain natural site (Zhulong Shan, China), a typical example of ‘Shanshui’, a traditional Chinese landscape composed of mountains, forest, clouds and water.

중국 산동성 르자오시에 있는 주롱산 진입로 변에 눈길을 사로잡는 구조물이 보인다. 구조물의 정체는 건축가 오흘리엉 첸의 작품으로, 자연 경치를 묘사한 중국 전통 산수화를 추상적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Project: Dragon Mountain Pavilion / Location: Rizhao Zhulong Shan, Shandong, China / Architect and project lead: Aurelien Chen / Planning: Urban and rural planning and design institute of CSCEC / Design support: Zhijian Workshop, Zhou Zhipeng(parametric design) / Client: Rizhao FaDa JiTuan / Built area : 350m2 / Completion: 2018.8~2019.5 / Photograph: Aurelien Chen

 

 

 

There are three different sequences of approach and just as many levels of perception in this installation.
When approaching the site from the street, a vibrant mountain composed of 200 inox poles subtly appears in the distance.
When passed at speed, the poles become a single surface, and the effects created by the different constituent materials reveal the shape of a new mountain.

 

 

 

 

이 작품은 여러 가지 방식으로 관찰할 수 있다. 거리를 두고 바라볼 땐 200여 개쯤 되는 장대가 산세를 이루고, 빠른 속도로 지나치면 각각이 하나로 이어져 보이면서 새로운 산의 형태가 나타난다.

가까이 다가가면 작은 풍경 속으로 들어온 듯 이리저리 살피며 자유롭게 거닐 수 있다. 기다란 장대가 이룬 숲과 장대 사이로 강물처럼 이어지는 검정 대리석 길은 저 멀리 지평선 자락에 솟은 주롱산과 어우러진다. 관람객 머리 위에 드리운 캐노피는 구름을 나타낸다. 이토록 평온한 분위기가 감도는 구조물에 계속해서 바뀌는 도시 풍경이 비친다. 캐노피 아랫면 거울에도, 열 맞춰 선 장대에도 그 모습이 담긴다.

캐노피에 난 구멍을 통과한 빛줄기가 시간에 따라 이리저리 자리를 옮기고 그림자가 진다.
그러다 밤이 되면, 장대 구멍에서 수천 개에 이르는 빛이 불을 밝혀 반짝반짝 빛나는 산의 풍경이 완성된다.

 

 

 

As the visitor moves closer, they discover a miniature landscape, in which they can move and stroll. The poles become a forest; a black marble river invites the visitor to walk towards the real mountain standing out against the horizon. The canopies placed above the visitors’ heads, to represent clouds, turn out to be mirrors. In this peaceful setting, urban life goes, on reflecting itself in the mirrored canopies and on the surface of the poles.
The perforations on the mirror panels create an interplay of light and shadow marking the passing of time.
At night, thousands of stars appear on the poles, through random perforations, giving shape to a mountain vibrant with l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