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rror: Content is protected !!

에너지 효율성 높은 에코 튜브

Geotectura Studio | 지오떽뚜라 스튜디오

.

.
Since its establishment in 1970, Shenkar College of Engineering and Design has been providing professional education in the fields of practical arts and engineering. More than a decade ago, the university set up a new master plan and is working on reorganizing its campus to build facilities that are worthy of its reputation. This started in 2014 with the Pernick Building, an old factory-like building that was renovated the following year, and more recently the workshop building of the Azriel Faculty of Design was created. This building houses the workshops of different departments such as metalwork, woodwork and jewelry design, which had been scattered around the campus, and will become a space that encourages creativity through interaction with other fields.

1970년 설립된 이래 실용 예술과 공학 분야에 특화된 교육을 제공하며 전문 인력을 양성해 온 셴카 공학디자인대학Shenkar College of Engineering and Design. 십여 년 전 부터 대학 측은 그 명성에 걸맞는 시설을 갖추기 위해 새로운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캠퍼스 재정비를 추진 중이다. 2014년 페르닉관Pernick Building 을 시작으로, 2015년에는 오래된 공장같은 모습의 건물이 리노베이션 됐으며, 최근에는 그 옆에 디자인 학부 학생들의 워크숍 공간Azriel Faculty of Design’s Workshops building 이 새롭게 마련됐다. 금속, 목재, 보석 디자인 등 캠퍼스 여기저기에 흩어져 있던 각 학과의 작업실을 한곳에 모은 이 건물은 다른 분야와의 교류를 통해 창의성을 북돋아주는 공간이 될 것이다.
.


.
일명 ‘에코 튜브Eco-Tube‘라 불리는 이 건물은 캠퍼스 가장자리에 위치한다. 대지 경계선을 따라 쌓은 높은 돌벽 때문에 캠퍼스 바깥과는 단절됐던 곳이다. 때문에 이번 작업에서는 학생들이 담장 너머의 이웃들과도 소통하고 캠퍼스 역시 도시 풍경의 일부가 되도록, 돌벽을 없애고 그 자리에 넓찍한 데크를 만들었다. 데크가 곧 확장된 거리가 되는 셈이다. 또한, 데크 곳곳에는 백여 년 전 감귤 과수원이 있던 이 도시의 맥락에서 착안해, 감귤나무를 심었다. 감귤나무를 통해 이제는 흐릿해진 지난날의 기억을 떠올리고자 한 것이다. 에코 튜브라는 이름에 걸맞게 건물의 에너지 효율성은 무척 높다. 매스의 형태, 배치, 재료 등 모든 측면에서 에너지 절약을 염두에 두고 작업한 덕분이다.
.



.
The so-called “Eco-tube” is located on the edge of the campus, where high stone walls had been built along the property line to mark the boundary. To encourage students to interact with their neighbors over the fence, and since the campus is a key part of the cityscape, the architects eliminated the stone walls and created a spacious deck on the spot instead. This deck extends to some distance, and every corner of the deck has been planted with citrus trees – the context being that there had been a citrus orchard in that location a hundred years ago. In planting the citrus trees, memories that have faded with time, have been vividly recalled. The building is highly energy efficient, due to the fact that energy saving was considered for all aspects of the design, including shape, arrangement, and materials.
.

.
A building consisting of two cylindrical masses is arranged obliquely on the earth, facing south as much as possible. Because of this arrangement, and the path of the sun, heat-insulating glass on the outer walls ensures the workshop space is always bright. However, since it is difficult to control the interior lighting only with glass, louvers were installed on the east, west, and south elevations where direct sunlight is received. These prevent overheating in the summer months, and energy used for cooling can be saved: an energy-saving air-conditioning system has been constructed. The material choices are also environmentally friendly. The low-rise building blocks are made from locally produced brick, which naturally blends in with the outer wall of the neighboring buildings which date from almost a century ago. In addition, the louvers are made from a combination of bamboo and recycled plastic, which are resistant to ultraviolet rays and do not require any special maintenance. The result is an eco-friendly, energy-efficient building.

두 개의 원통형 매스로 이루어진 건물은 대지에 비스듬하게 배치된다. 최대한 많은 공간이 남쪽을 향하게 하기 위해서다. 이러한 배치와 태양의 경로를 고려한 형태, 외벽을 두른 단열 유리 덕분에 작업실은 태양빛만으로도 늘 밝다. 다만 유리만으로는 실내 조도 조절이 어렵기 때문에 직사광선이 비쳐드는 동쪽과 서쪽, 남쪽 입면에는 루버를 설치했다. 루버와 높은 단열 성능을 지닌 유리는 여름철 실내 온도가 지나치게 높아지는 것을 막아주는 역할도 한다. 결과적으로 냉방에 쓰이는 에너지를 절감할 수 있는 것이다. 건물에 쓰인 재료들도 친환경적이다. 저층부에는 지역에서 생산된 벽돌이 쓰였는데 거의 한 세기 전에 지어진 옆 건물 외벽과도 자연스럽게 어우러진다. 그런가 하면 루버는 대나무와 재생 플라스틱을 조합해서 만들었다. 자외선에 강하고 특별한 유지보수도 필요치 않아 관리하기 쉬운 자재다. 그 외에도 에너지 절감을 고려한 공기 조절 시스템과 냉난방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에너지 효율성 높은 친환경적 건물을 완성할 수 있었다.

.
Project: Eco-Tubes / Location: Israel / Architect: Geotectura Studio / Lead architects: Joseph Coryetc / Structural engineers: Peer Moshe Civil Engineering / MEP engineers: Avner Vishkin / Superposition: Eyal Niv Engineering / Landscape: Yael Bar Maor / Electricity: Ariel Malka / Plumbing: Ravid Engineering / Project Manager: C2 / Contractor: Liam Engineering / Client: Shenkar Collage / Gross floor area: 2200~4400m2 / Completion: 2018 / Photograph: ©Lior Avitan(courtesy of the archi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