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rror: Content is protected !!

세 채를 꽃잎처럼 배열해 빛이 들어오게 한 J-VC 주택

Graux & Baeyens Architecten | 그로 앤 베이언 아키텍튼

.

.
This five bedroom, single family house, designed by GRAUX & BAEYENS architects, responds to the challenge of creating a dense program on a rather narrow plot with a less-than preferable orientation. However, it enjoys a breathtaking view over the Flemish wetlands.

벨기에 아스틴에 한 가족을 위한 침실 5개짜리 주택이 들어섰다. 폭이 매우 좁은 북향의 부지에 다양한 기능의 공간을 설계하는 프로젝트였다. 하지만 이 부지에는 입지적인 단점을 극복할만큼 숨막히게 아름다운 플레미쉬 습지의 전망을 바라보고 있다는 강점이 있었다.
.

.
부지의 가장 빼어난 장점이자 설계에 반드시 반영되어야 할 부분은 부지 뒤편의 강과 습지를 담은 풍광이었다. 안타깝게도 북향이라는 약점 때문에 광대한 풍경을 바라볼 수 있도록 건물의 전면을 유리로 마감하더라도 집안으로 자연광을 들이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집안 깊숙이 자연광을 끌어들이기 위해 건축가는 건물을 크게 3채로 나누고, 각 건물을 태양을 향해 활짝 피어나는 꽃잎처럼 배열하였다. 건물의 중앙에 마련된 파티오를 중심으로 각 방이 꽃잎처럼 퍼져나간다. 파티오는 반쯤 밀폐되어 때에 따라 거실의 일부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반면, 후원은 개방감 있게 설계하여 멀리 보이는 강둑과 습지까지 담아내고 있다.
.

.
The nicest feature of the location, that had to be incorporated, was the view at the back of the plot, which faced the river and wetlands. Unfortunately, a fully glazed facade overlooking the vast landscape would not bring any direct sunlight into the house due to its north-facing orientation.

In order to allow light to penetrate deeply into the house, GBA created three monolithic volumes that open up like a flower blossom facing the sun. All rooms are arranged around the central patio, giving the house an extra garden room. This semi-enclosed patio is seen by the architects as an extension of the living areas and creates an intimate relationship with the house. Meanwhile the back garden has an open character, with great vistas over the lower riverbanks and the wetlands in the distance.
.

.
Viewed from the street, or from the other side of the river along the tow path, the house has a more sheltered appearance. Incisions in the brick facade dissolve the monolithic character of the house.
The two-story-high volume of the house creates abundant space for the dense program of its inhabitants. Unexpectedly, when looking at the mysterious closed front of the house, the south facade to the left side opens up, allowing direct sunlight to flood all parts of the house.
The combination of the three monolithic brick volumes, with the incisions through which direct sunlight enters, results in a mysterious house which allows its occupants to discover the surrounding garden and view without giving away any of its shelter or privacy.
.

.
길이나 강변 산책로, 또는 강 건너편에서 바라본 주택은 매우 아늑하고 포근해 보인다. 벽돌로 마감된 건물은 절개한 듯이 벌어져 있는 구조 덕분에 입체감이 느껴진다.
2층으로 구성된 이 주택은 다채로운 공간을 제공하여 사용자가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 은밀해 보이는 주택의 전면과는 반대로 남측 전면은 활짝 열려 있어 집안에 풍부한 자연광이 흘러들어온다.
자칫 투박해 보일 수 있는 벽돌로 마감한 건물을 ‘절개’한다는 신선한 발상을 통해 공간의 희생이나 사생활의 침해 없이도 사용자들이 아름다운 정원과 평화로운 풍경을 마음껏 누릴 수 있는 비밀스러운 집을 완성하였다.
.

.
Project: House J-VC / Location: Astene, Belgium / Architect: GRAUX & BAEYENS architecten / Use: private house / Structural engineer: LIME bvba / Main contractor for construction: Filip D’hondt / Timberframing: Renaat De Wever / Roofing: Walfrabouw / Aluminium windows: Allaert / Technical installations: En-soltec & Deweirt / Plasterworks: Silvio Lievens / (Insulation) screeds: Chape Valcke / Flooring: Odilon Creations and Wilton Parket / Interior doors: Anohid / Kitchen and main built-in furniture: Parca Projects / Completion: 2017 / Photograph: ©Jeroen Verrecht(courtesy of the archi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