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rror: Content is protected !!

메르세데스 벤츠 스타디움 − 접이식 지붕을 갖춘 애틀랜타 팰컨스의 새 홈구장

HOK

.

.
The client challenged HOK’s team to innovate on every level for the design of this new 71,000-seat stadium for the NFL’s Atlanta Falcons and the MLS’s Atlanta United FC.
The design establishes a new architectural icon for Atlanta, and a new benchmark for sports venues, while delivering an experience for fans that is second to none.

미국 프로 미식축구팀 ‘애틀랜타 팰컨스’와 축구팀 ‘애틀랜타 유나이티드 FC’의 홈구장으로 쓰일 7만1천여석의 메르세대스 벤츠 스타디움이 탄생했다. 애틀랜타 주를 대표하는 상징적 건축물이자 스포츠 경기장의 새로운 기준으로서 팬들에게 유일무이한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

.
경기장 디자인은 로마 판테온 신전에 있는 둥근 천창에 햇볕이 비치는 모습에서 영감을 얻었다. 지붕은 슬라이딩 패널을 사용하여 접이식으로 구축했다. ETFE 소재로 만들어진 총 8개의 꽃잎 모양 구조물이 16개 트랙을 따라 한꺼번에 움직이면서 불투명한 지붕이 카메라 조리개처럼 열리고 닫힌다.

지붕에서부터 각을 이루며 이어져 내려오는 ETFE 구조물이 마치 날개같은 형상을 만들어 낸다. 무려 16층 높이의 투명한 파사드는 스타디움 내부로 일광을 끌어들이는 한편, 애틀랜타의 스카이라인을 막힘없이 조망하게 해준다. 
타원형으로 뚫린 지붕면을 고해상도의 360도 헤일로 영상판으로 감싸, 경기장 입장객에게 온 주변이 극장으로 둘러싸인 듯한 기분을 들게 한다. 거의 6층 높이에 둘레가 328미터에 달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이 영상판은 모든 좌석에 깨끗한 시야를 제공하는 한편, 지붕의 아름다움 또한 돋보이게 해 준다. 이 외에도 3D입체영상판으로 감싼 90미터 높이 기둥을 설치하고, 경기장 전체에 걸쳐 2,000개의 TV도 깔았다. 총장이 6,400km가 넘는 광섬유 케이블을 사용하여 뛰어난 기술력과 짜릿한 경기의 묘미를 즐길 수 있다.
.

.
Conventional retractable roofs feature utilitarian, sliding panels. For the design of the Mercedes-Benz Stadium, the team found inspiration in the way that sunlight passes through the oculus in the roof of the Pantheon in Rome. Made up of eight triangular ETFE (ethylene tetrafluoroethylene) ‘petals’ that move together along 16 individual tracks, the semi-transparent roof opens and closes like the aperture of a camera.

As a continuation of the roof, the ETFE façade features angular, wing-like exterior sections. The transparency creates a 16-story ‘window to the city’ that draws in daylight and offers panoramic views of Atlanta’s skyline.
Wrapping the perimeter of the oval-shaped roof is a high-definition, 360-degree halo video board that gives fans an immersive, theater-in-the round experience. The one-of-a-kind video board is the largest of any of the world’s stadiums (nearly six stories high and 1,075 feet round) and provides clear views from every seat, while preserving the beauty of the roof. An additional video display – a 100-foot-high mega column – is wrapped with a 3D video board, and there are 2,000 TVs throughout the venue. More than 4,000 miles of integrated fiber optic cable supports the technology-driven, interactive, game-day experience.
.

.
Designed for sustainability, the Mercedes-Benz Stadium is North America’s first LEED Platinum professional sports stadium. A 600,000-square-foot cistern helps recapture and reuse rainwater. This helps protect the neighborhood from flooding and provides rainwater to irrigate trees throughout the city. The site has more than 4,000 solar PV panels. The focus on sustainability extends into the community, through connections to public transit and the creation of urban farming areas as well as open recreation spaces.
.

.
메르세데스 벤츠 스타디움은 전문 스포츠 경기장으로서 북미 최초로 LEED 플래티넘 등급을 받았다. 55,740m2 규모의 물탱크는 빗물을 재활용하는 데 쓰인다. 이는 홍수 피해를 대비할 뿐 아니라, 애틀랜타 시 전체의 수목에 물을 대는 기능도 한다. 경기장 부지에는 4,000개 이상의 태양열 PV패널 또한 설치돼 있다. 이렇듯 환경에 초점을 맞춘 기술적인 노력에 더하여, 대중교통수단과 도시형 농업, 야외 레크리에이션 공간과도 문화적으로 연대하는 등 적극적으로 도시에 기여하고 있다.
.

.
Project: Mercedes-Benz Stadium / Location: Atlanta, Georgia, USA / Architect: HOK / Structural: Buro Happold / MEP/FP: WSP Group / Associate architect: TVS Design, Goode Van Slyke Architecture, Stanley Beaman & Sears / Distributed sound: WJHW / Civil: Kimley-Horn & Associates / Landscape: HGOR / Construction: 2014.5~2017.8 / Photographs: ©Bruce Damonte(courtesy of the architect); ©Michael Robinson(courtesy of the archi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