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rror: Content is protected !!

태양을 따라 움직이는 집, 폴란드 바르샤바 근교 쿼드런트 하우스

KWK Promes | KWK 프로메스

 

 

The clients of ‘Quadrant House’ wanted a simple, sunny and relaxing home, which – uniquely – would respond to the movement of the sun; they valued the concept of moving buildings and their changeability.
The unbuilt site was a plot of regular shape, located in the suburbs among average single-family housing. A rectangular solid was placed on the plot, angled to get as much privacy as possible from the road, with another volume above the ground floor which sits at right angles to it. In the ‘cut-out’ space is a living room and ‘roofed floor’; in the perpendicular shape, the architects located the spa zone. Both spaces enclose the private part of the garden.

태양움직임에 반응하는, 심플하고 편안한 집. 쿼드런트 주택을 의뢰한 건축주의 바람이었다. 그는 집이 한곳에 온전히 고정된 형태로 세워지기보다는 이동 가능한 구조로 지어지길 원했다.
그의 소망은 움직이는 테라스를 통해 구현되었다. 건축가는 의 위치를 계산하던 고대 측량 장치, ‘쿼드런트’에서 영감을 얻어 테라스를 이동시킨다는 컨셉을 잡았다. 태양의 움직임에 따라 자리를 옮기는 테라스는 놓이는 위치에 따라 맞닿는 건물에 그늘을 드리우거나 채광을 들여보낸다. 덕분에 여름에는 선선한 그늘이 생기고, 겨울에는 햇살 가득한 실내 공간이 만들어진다.

 

 

움직이는 테라스를 가능케 한 메커니즘은 폴란드 기업 콤스탈Comstal의 기술력을 빌렸다. 테라스의 이동과 그 속도는 모두 태양의 움직임에 따라 이루어지며, 최신 센서 기술을 적용한 자동화 시스템으로 작동된다. 혹여 장애물이 감지되면 작동이 저절로 멈추어, 사고를 예방하고 안전한 사용 환경을 만들어준다. 물론 수동으로도 조작이 가능하다. 하루 온종일 움직이도록 프로그램을 짠 덕분에 테라스 아래 천연 잔디도 생생한 모습 그대로 유지된다.

 

 

The clients’ wish was a simple house with a flat roof, but the local plan imposed sloping roofs: to accommodate this, the house has a gable roof on the street-facing side, and on the garden side, a flat roof. This ultimately creates a non-standard, uncharacteristic house shape.
As inspiration for the moving terrace, the architects used the motif of the quadrant – an ancient device used to determine the position of the stars. A terrace that reacts to the sun, and follows its movements, enables residents to sit in its breezy shade and – depending on the season – the building regulates the amount of sunlight in the spaces it adjoins. This gives the desired shade in summer and in winter allows for more sunlight inside. Furthermore, in good weather and also in the evening, when the house is open, it can be an extension of the daytime area or spa.

 

 

The construction of the walls and ceilings is intended to appear monolithic. The roof truss is a wooden construction, and Sto plaster was used to finish the walls, as well as Milano acrylic filler in white, and a white TPO Firestone membrane for the roof. A white color also dominates in the interior, where white epoxy resin is used on the floors.
The living room has two sets of six sliding windows that are inset into wall niches and allow the living room to be opened completely from both sides. Specialists in frameless sliding window systems, Skyframe, created a completely new prototype motorized sliding system, which was personally commissioned and programmed on site.

 

 

건물은 교외 지역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가족용 단독주택지구에 자리한다. 길에서 집 내부가 보이지 않도록 각도를 맞춘 사각형 건물을 1층에 놓은 뒤, 그 위를 교차하는 2층부를 오른쪽에 배치했다. 테라스는 건물의 1층에 있는 거실스파 공간 사이에서 이동이 가능하다. 사분면의 축처럼 수직으로 놓인 두 건물이 앞마당을 감싸며 사적인 공간을 확보한 모습이다.
거실에는 벽 틈을 따라 한 면에 6개씩, 양면 총 12개의 미닫이 창문을 설치하여 거실 양쪽을 완전히 개방할 수 있다. 창문은 창틀 없는 창을 전문으로 만드는 기업인 스카이프레임Skyframe사의 제품으로 모터로 움직인다. 이동하는 테라스처럼 혁신적 기술이 반영되었다.

 

 

벽과 천장은 육중한 한 덩어리처럼 보이도록 설계했다. 지붕을 떠받치는 부분에는 목재를, 벽 마감재로는 스토Sto사의 플라스터와 흰색 밀라노 아크릴 필러를, 지붕 방수재로는 파이어스톤Firestone 사의 흰색 시트를 사용했다. 흰색 에폭시 레진으로 바닥을 마감한 인테리어에서도 알 수 있듯, 건물 전체에 흰색이 주로 쓰였다.
건축주가 원했던 지붕은 평평한 모양이었지만, 지역의 설계 지침에 따라 박공 지붕으로 변경해야 했다. 이를 위해 길과 마주한 부분에선 경사진 지붕으로, 앞마당에서는 평평한 지붕으로 보이도록 지어졌다. 그 결과 형식을 파괴한, 독특한 외관이 완성되었다.

 

 

The mechanisms by which the terrace of the building moves, are designed and made by Comstal. The movement of the terrace and its speed is adapted to the movements of the sun. The drive-system is fully automated with advanced safety sensors: if it encounters an obstacle, the movement of the terrace stops, preventing accidents and making it completely safe to use. For functional reasons, manual control is also possible. The terrace has been programmed to be in constant motion during the day, thanks to which, natural grass may still grow underneath.

 

 

Project: Quadrant House / Architect: Robert Konieczny / Collaboration: Marcin Harnasz, Mariusz Pawlus, Marcin Króliczek, Grzegorz Ostrowski, Justyna Górnica / Interior design: Pulva Adam Pulwicki / Construction: Proeco Kornel Szyndler / Site area: 1,679m2 / Useable floor area: 558m2 / Volume: 2,802m3 / Design: 2013~2015 / Construction: 2015~2018 / Photograph: Juliusz Sokołowski, Jaroslaw Syrek, Olo Stud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