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CF Arena
이오띠 + 파바라니 아키텍띠가 선보이는 유럽 최대 야외 공연장 RCF 아레나

Iotti + Pavarani Architetti | 이오띠 + 파바라니 아키텍띠

 

 

The future arena will be built on the airfield area of Campovolo in Reggio Emilia, Italy.
It will be the only structure in Europe specifically designed for live open-air musical events capable of hosting 100,000 people, while guaranteeing the best possible conditions of use, safety, acoustics and visibility for the audience.

이탈리아 북부 도시 레지오 에밀리아의 캄포볼로 비행장에 미래형 공연장 RCF 아레나가 들어선다.
십만 명의 관중을 수용할 수 있는 야외 공연장 RCF 아레나는 활용성과 안전성, 음향 시설, 관람 환경 면에서 최고 수준을 자랑하는 유럽 유일의 건축물이 될 것이다.

 

 

Project: RCF ARENA / Location: Campovolo area, Reggio Emilia, Italy / Architects: Iotti + Pavarani Architetti, Tassoni & Partners, Lauro Sacchetti Associati / Design team: Paolo Iotti, Marco Pavarani, Guido Tassoni, Lauro Sacchetti / Consultants: Fabrizio Costoli (Etastudio) / Collaborators: Roberto Bertani, Gabriele Brunettini, Stefano Nicolini, Giulia Piacenti, Atelier CRILO, Michele Riccò, Luca Romoli, Gianmaria Borellini, Daniele Del Rio / General contractor: NIAL Nizzoli / Client: C.VOLO spa / Gross Built Area:300,000m2 / Completion: 2020.9

 

 

 

The arena has been conceived in such a way as to ensure the spaces involved can be organized and modulated according to requirements: the Green Arena for international events attracting up to 100,000 people with a slope of 5% to guarantee all members of the audience a perfect view and optimum acoustics, the Concert Area for national events, and the Reception Area where different lighting and temporary structures can be erected to facilitate the management of the reception of the crowds at both largescale and smaller events.

The whole is immersed in an urban park close to the city, using the non-operational part of the airfield, with a surface area of more than 200,000m2 now developed to carry out new functions and avoiding the concreting-over of green areas.

Reggio Emilia’s RCF Arena is a highly sustainable project, designed to ensure maximum safety and ease of access thanks to the proximity of both the ordinary and high speed railway stations. It takes full advantage of a location at the heart of the Emilia Romagna region, a strategic point within population centers boasting a total of 7.5 million potential users within an hour’s travel time from the site.

 

 

전체 공연장은 역할에 따라 세 가지 영역으로 나뉜다. 관중석에 5%의 경사를 두어 모든 자리에서 무대가 온전히 보이고 완벽한 음향을 즐길 수 있는 국제 행사장 ‘그린 아레나’, 다양한 행사를 치르는 ‘콘서트 에어리어’, 행사 규모에 따라 조명과 임시 구조물을 바꿀 수 있는 ‘리셉션 에어리어’로 구성된다.

비행장에서 사용하지 않는 200,000m2 면적의 부지는 이제 도심 인근 공원 시설로 탈바꿈해, 콘크리트로 점철된 풍경을 뒤바꿀 예정이다.

RCF 아레나 프로젝트는 안전성은 물론, 가까운 거리에 위치한 기차역 덕분에 접근성도 뛰어난 친환경 프로젝트다. 레지오 에밀리아 심장부에 자리해, 1시간 거리 내에 있는 750만 명에 이르는 잠재적 이용자를 노린 전략적 위치 또한 장점이다.

 

 

 

The design for the Arena Park is intended to make up an organic, unitary and easily recognizable system. It makes available a number of different uses for the open space, offering different opportunities, each with its own positive effect on the social, cultural and economic life of the city and wider territory.
The design concept involves the transformation of the whole area through a landscape design intervention, which consists of remodeling the terrain, creating an organic network of pathways and conducting landscaping operations and environmental engineering in order to unify access spaces, the spacious boulevard forming the reception area, the great bowl of the event arena, the service areas and backstage zone, under a single and clearly recognizable symbol, representing a landmark which is discreet but with a strong presence nonetheless.

Following the official presentation of the design by Iotti + Pavarani Architetti, Tassoni & Partners and Lauro Sacchetti Associati, construction work began in April 2018; the inauguration and opening to the public is planned with a concert starring Luciano Ligabue to mark the 30th year of his career.

 

 

 

새 아레나가 들어설 공원은 유기적으로 일원화해 쉽게 눈에 띄도록 디자인했다. 그럼으로써 각종 야외 행사장으로 활용하고, 지역 그리고 더 나아가 세계적 차원에서 사회, 문화, 경제적으로 다양한 기회와 긍정적 영향력을 선사할 것이다. 이 프로젝트는 부지 일대를 전체적으로 디자인하는 작업이다. 유기적으로 연결된 통행로를 만드는 대지 리모델링, 공간 일원화를 위한 조경 및 환경 공사, 리셉션 공간이 될 넓은 대로, 거대한 그릇 모양의 이벤트 아레나, 편의 시설, 백스테이지 설계, 랜드마크가 될 공연장을 명확하게 상징하는 심볼 만들기 등이 포함된다.

이탈리아 건축설계사무소 이오띠 + 파바라니 아키텍띠와 타소니 앤 파트너스, 라우로 자세티 어쏘시아티의 협업으로 2018년 4월부터 공사를 시작한 RCF 아레나는 이탈리아 싱어송라이터 루치아노 리가부에의 데뷔 30주년 기념 콘서트와 함께 대중에게 처음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