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dka Novias, Alicante, Spain
결혼반지를 닮은 나선형 중앙 계단이 돋보이는 웨딩드레스 매장으로 탄생한 산업 건축물

Pablo Muñoz Payá Arquitectos | 파블로 무뇨즈 파야 아르끼떽또스

 

 

Industrial areas often offer large spaces with easy access, increasingly rare characteristics in consolidated urban areas. It is unsurprising that retail traders and offices are setting up business in these areas, leading to a marked transition of industrial space towards the tertiary sector.

Spaces generated by adapting old industrial buildings represent an opportunity for owners and businesses, as well as for architects and designers, one example being Sedka Novias.
Sedka Novias is a wedding attire business. The architectural commission arises from the need to bring together the company’s two shops into a single, comfortable space in a reformed industrial building – now the largest retail space in the Spanish wedding sector.

접근성이 좋고 넓은 면적을 차지하는 산업 지대는 점차 도심에서 찾아보기 힘들다. 그 때문에 소매상이나 사무실을 산업 지대에 차려서 제3차 산업 공간으로 전환하는 새로운 흐름이 생겨나고 있다.

낡은 산업 건물을 개조해 만든 공간은 건축가와 디자이너는 물론, 건물 소유주와 사업가에게 새로운 방법을 제시하기도 하는데, 스페인 동남부의 알리칸테에 들어선 세드카 노비아스가 그렇다.
세드카 노비아스는 결혼식 의상 업체다. 기존에 있던 산업 건물 안에 업체가 소유한 두 개 매장을 통합해 하나의 안락한 공간을 만든 결과, 스페인 웨딩 산업에서 가장 넓은 매장이 탄생했다.

 

 

Project: Sedka Novias / Location: Petrer, Alicante, Spain / Architect, design interior: Pablo Muñoz Payá Arquitectos / Design team: Sonia García Pérez, Pablo Marcos Vila, Diego López Fuster / Constructor: Sisplayes C B / Structure: Pablo Abellán Candela, Estructuras Singulares UPV / Area: 1396,72m2 / Completion: 2018.6~2019.5 / Photograph: David Zarzoso

 

 

 

 

The project to reform the original building, which consisted of a basement and an open plan space the height of two floors, involved introducing three floors into the building; these houses a program of uses for both sales and internal work. The new building is seen through these new levels and the connection between them thanks to a striking helicoid staircase inserted in the large central void, almost 8m in diameter. This central opening, which required the alteration and reinforcement of the original horizontal structure, culminates in a skylight that lets copious light into the building.

The basement houses the factory shop, consisting of changing rooms, a generously proportioned storeroom, and a large workroom to carry out adjustments. The ground floor is dedicated exclusively to women, with a reception and waiting area, along with changing rooms, storerooms, bathrooms and an area of shop windows. The first floor is aimed at men, along with an area for internal work. This level also has its own reception and waiting areas, changing rooms, storerooms, bathrooms and shop window.

 

 

 

 

원래 지하층과 두 개 층 높이로 뚫린 평면으로 이뤄진 건물을 3층 건물로 변경해야 했다. 이곳에서 판매도 하고 의상 제작도 한다. 지름 약 8m에 이르는 거대한 중앙 보이드와 그 공간을 가로지르는 금빛 나선형 계단을 설치하고 나니, 연결 통로 주변으로 시야가 트였다. 기존의 수평 구조를 유지하면서 살짝 변형한 중앙 원형 공간은 천창까지 이어진다.

지하에는 탈의실과 창고, 넓은 수선실을 배치한 공장 직영 매장이 들어섰다. 1층은 탈의실, 창고, 화장실, 상담실과 대기 공간, 그리고 상품 진열 공간이 있는 여성 전용 매장이다. 남성 전용 공간인 2층에는 실내 작업장이 마련됐다. 2층도 여성 매장과 마찬가지로 상담실과 대기 공간, 탈의실, 창고, 화장실, 진열 공간으로 구성된다.

 

 

 

The staircase, seen from different viewpoints, resembles linked wedding rings, while the gold tones distinguish it as the neurological element of the project. The light from the skylight illuminates the staircase in an almost ceremonial way. The combination of whites, greys and gold marks out the spaces, with each establishing a different dialogue with the natural light that penetrates the building.

 

 

 

 

어느 위치에서나 눈에 띄는 계단은 세드카 노비아스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다. 금색 색조를 띈 원형 구조가 결혼반지를 닮았다. 게다가 천창에서 떨어지는 빛이 반사되어 성스러운 결혼식이 진행되는 공간처럼 보인다. 흰색, 회색, 금색, 세 가지 색상으로 뚜렷이 구분되고 내부 공간은 실내로 들어온 햇빛에 따라 각기 다른 분위기를 만들어낸다.

 

 

 

From the outside, the building is seen as a box. It is faced with undulated, micro-perforated sheets in white and gold. These lend the building a compact image from a distance, while nearby it appears softer, almost like fabric, like a bridal veil. Material and color play an important part in this project to reinforce the character of each space. In this project the studio of Pablo Muñoz Payá redefines an industrial space, creating a unique, daring space where its visitors may indulge in the gift of allowing themselves to dream.

 

 

 

 

박스형 건물의 외피는 물결 모양 시트로 덮었다. 자잘한 구멍이 있는 타공판을 금색과 흰색을 섞어 사용했다. 멀리서 보면 단단해 보이지만 가까이 다가가서 보면 신부의 면사포처럼 부드러운 느낌을 준다. 규모가 크고 딱딱한 산업 건물을 이용하는 대신 재료와 배색으로 공간 내외부의 특색을 강조했다. 고객의 꿈을 이뤄줄 대담하고 독특한 공간을 선보임으로써 산업 건축물을 재정의하는 색다른 방법을 보여주는 프로젝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