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Hakka Triangle House, Guangzhou, China
중국 하카족 전통 건축을 파격적으로 재해석한 하카 트라이앵글 하우스

TEAM_BLDG

 

 

Located in Conghua District, Guangzhou, China, this community center provides for the daily leisure activities of local residents. Believing that a building shares a deep bond with its territory, Shanghai based architecture studio TEAM_BLDG drew inspiration from local vernacular architecture, the traditional local housing typology named ‘Wei Long Wu’ (Round Dragon House).

중국 광저우시 충화구에 지역주민의 다양한 활동을 위한 주민센터가 들어섰다.
건축물과 지역이 깊은 유대를 가진다고 믿는 상하이 건축 사무소 TEAM_BLDG는 현지 건축 양식인 ‘웨이 롱 우’에서 영감을 얻었다. 웨이 롱 우는 ‘둥근 용의 집’이라는 뜻으로 중국의 전통 부족민인 하카(客家)의 건축방식을 변형한 것이다. 다진 뒤 굳힌 흙으로 쌓은 외벽이 만든 반원형 구조는 내부의 주택을 둘러싸고 지역을 구분하는 역할을 한다.

 

 

Project: The Hakka Triangle House / Location: Conghua, Guangzhou, Guangdong, China / Architects: TEAM_BLDG – Xiao Lei, Cao Yi, Pedro Manzano Ruiz, Eleonora Nucci / Structural consultant: AND Office – Zhang Zhun / Construction drawing: BXHH Architects / Client: Guangzhou Poly Group / Use: community center / Bldg. area: 1,200m2 / Design: 2018.1~7 / Construction: 2018.8~2019.4 / Photograph: Eiichi Kano, Jonathan Leijonhufvud

 

 

 

Wei Long Wu is a variation of Hakka architecture, a common form of traditional clan housing. It uses rammed earth for the outer walls, enclosing the inner housing to form multiple concentric semicircular structures, which have distinct functional zoning. In this project, the design adopts a contemporary composition to break the traditional Hakka architecture layout. The geometric space is transformed from multiple concentric semicircles into triangles. The repetition of frames, the plane and the overall scheme emphasizes the depth of field. The resulting configuration creates a visual sensation of layers while maintaining open space.

The architects attempted to create an architectural form that integrated both traditional culture and modern values by employing contemporary theories, structures and materials, turning the traditional Hakka architecture from one of seclusion to one of openness.

 

 

전통 하카 건축 양식을 깨고 현대적인 요소를 덧붙였다. 본래 하카 건축의 특징이던 반원형 구조는 삼각형으로 변경됐다. 평면도를 보면 알 수 있듯, 프레임을 반복하는 구조가 건물의 깊이를 더했다. 이런 구성은 외관상 견고하게 겹겹이 쌓여있으면서도 탁 트인 공간을 만들어낸다. 다소 폐쇄적인 특징이 있는 하카 건축을 개방적으로 바꾸고 구조나 자재 역시 현대적인 것을 사용했다. 그 결과 전통문화와 현대적 가치를 모두 지킬 수 있었다.

 

 

하카의 집들이 자연 속에 지어졌듯 주변 자연환경과도 조화를 이룬다. 삼각형모양 지붕은 산이 그림자를 드리우듯 땅을 그늘지게 하고 지붕을 받치는 철제 기둥은 숲의 일부처럼 주변의 나무와 어우러진다. 자칫 딱딱해보일 수 있는 건물이 부드러운 인상을 주는 것도 주위를 둘러싼 수경 공간 덕분이다. 수경 공간 가운데 위치한 휴식공간은 안으로 움푹하게 설계되어 하카 건축물의 안뜰처럼 빗물을 모으고 배출하는 역할을 한다. 드넓은 조경지역과 건물의 시원한 통유리창은 건축과 자연의 관계를 새롭게 바라보게 한다.

 

 

As Hakka buildings are located in nature, this double-story building has a close relationship to its environment: the silhouette of the triangular roof overshadows the ground like a mountain while the metal columns supporting the triangular roof connect with the outdoor trees like a forest. The waterscape around the site smooths the strict geometries. Large areas of glazing and surrounding green space redefine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building and its surroundings. 
A generous, 10m-high canopy welcomes the visitors into space, featuring suspended wooden boxes. The curtain wall guarantees the same transparent visual experience at all angles. 
The sunken resting area is surrounded by water, creating an analogy of the patio in Hakka architecture which collects and drains rainwater. The water not only reflects the variations of light and shadow, it also brings greenery into space and builds up a harmonic environment integrating humans with nature.

 

 

The main meeting area creates a stable and open atmosphere by emphasizing depth and transparency of space. The adjacent lounge and coffee bar are connected to a giant wooden bookcase descending from the upper floor, where a more private reading area is located.
The main spiral staircase does not require columns, thanks to precise calculations with the steel structure. Visitors have access to a VIP lounge and offices via this spiral staircase from where they can enjoy the picturesque natural scenery through the windows.

 

 

건물 내부로 들어서면 천장에 매달린 10m 높이의 나무 캐노피가 맞이한다. 커튼월 공법을 사용해 유리로 마감한 덕분에 바깥의 전경을 마음껏 즐길 수 있다. 건물의 중심이 되는 만남의 장소는 바닥에 깊이를 주어 안정적이면서도 주변이 막혀있지 않아 개방적인 분위기를 띤다. 옆의 라운지와 커피 바는 조용한 독서 공간이 따로 마련된 2층에서 내려오는 거대한 나무 책장과 연결된다. 두 개의 층을 크게 가로지르는 나선형 계단은 정교하게 설계된 철골 구조로 만들어져 기둥이 필요하지 않다. 계단을 통하면 창을 통해 바깥을 감상할 수 있는 VIP 라운지로 갈 수 있다.
기후에 맞춰 건물 2층 남쪽에 설치한 나무 블라인드는 햇빛을 가려주는 것은 물론 내부 구역을 구분해준다. 독특하게 수직으로 된 블라인드는 물결 모양으로 건물의 외부 축과 어우러져 정적이고 조용한 실내 분위기를 돋보이게 한다.

 

 

To adapt to the local climate, suspended wooden screens in the double-height space on the south side create shading while also contributing to zoning. This vertical waving screen enriches the static and quiet mood, echoing the exterior poles while also forming a volume in relation to the functional areas on the second flo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