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rror: Content is protected !!

스페인 알로라 고대 유적지 산책로의 360도 전망대

WaterScales arquitectos | 워터스케일 아르끼떽또스

.

.
Álora, with its castle and surrounding ancient Arrabal (Moorish-era neighborhood), is situated within the mountainous landscape of Sierra del Hacho. The project was the result of an architectural competition to refurbish and renovate the castle environs, in order to improve public facilities as well as attract new visitors.

스페인 안달루시아 지방 말라가 주 아쵸 산 근처에 있는 도시 알로라에서는 고대 무어인들이 축조한 성을 포함한 다양한 고대 유적을 찾아볼 수 있다. 시는 성 재건 사업을 추진하며 공공시설 보수 및 새로운 관광객 유치를 위해 성 부근에 도시 전경을 360도로 조망할 수 있는 산책로를 조성하기로 했다. 공모를 통해 워터스케일 아르끼떽또스의 안이 당선되었다.
.

.
건축가가 제안한 ‘태피스트리 1:1 스케일’은 성지 안에 깊이 들어서 지역의 문화와 자연환경의 매력을 최대한 끌어내는 것을 목표로 한다. 성을 찾은 관광객들이 더 쉽게 지역 문화를 이해하고 즐길 수 있도록 이끄는 이정표 역할을 한다. 일종의 돌로 만든 지도인 셈이다.

크고 작은 탑으로 둘러싸인 성벽 길을 따라 성을 향해 걷다 보면 중앙 광장에 들어선다. 활처럼 굽어진 길옆에는 알로라의 경치를 한눈에 담을 수 있는 전망대가 놓여 있다. 이는 예수의 ‘십자가의 길’에서 제8지점이기도 하다.

전망이 뛰어난 이 산성은 본래 비포장 산길이었고, 탁한 분홍빛으로 칠해져 있었다. 이후 돌을 깔아 정비한 산책로의 아랫부분은 언덕과 비슷한 색의 갈색 사암을 쌓아, 마치 언덕과 하나인 듯한 느낌을 주도록 했다.
.

.
An intervention, called “Tapestry scale 1:1” was proposed by WaterScales arquitectos. It aims to capture the energy of the cultural landscape. The design is intended as a kind of stone map which would help visitors to discover, see, experience and understand the cultural landscape.
The path toward the castle, which surrounds the Cerro de las Torres (tower hill), joins the castle with the Plaza de la Despedía (the main square of the Arrabal). In the main curve of its bow shaped path, where the 8th stop of the Via Crucis is located, is a viewpoint from which Alora’s landscape can be admired.
.

.
The path was previously in a poor state of repair, and the wall which faced the spectacular views was painted in an unappealing shade of brown salmon. Now, the pavement resembles a carpet of stone and the wall has been designed for “invisibility”: the lower part of the wall is of brown sandstone gabions, the same color as the hillside itself.

The stone path modifies its texture as it approaches the 8th stop on the Via Crucis, where two marble seats are positioned at the viewpoint with its dynamic 360º view. On one side, there is the natural landscape of valleys and orchards in the basin of the Guadalhorce. On the other, thanks to the elevated position, the main highlights of the cultural landscape can be admired.
.

.
‘십자가의 길’ 제8지점에 다다르면, 대리석 의자가 놓인 전망대가 나타난다. 이곳에서는 과달루스 강 유역의 계곡과 과수원, 오랜 역사를 품고 있는 도시 전경의 그림 같은 풍경을 360도로 즐길 수 있다.
산책로 아래에는 철망 안에 현지 사암을 채운 돌망태(개비온) 구조물을 배치했다. 녹슨 금속 막대의 적갈색과 사암의 베이지색이 대비를 이룬다. 산책로에는 크기와 모양, 색깔이 모두 다른 가지각색의 돌이 마치 카펫처럼 고르게 깔렸다.

산책로 중간 지점에 있는 전망대는 차분히 명상하며 아름다운 현지 문화를 즐기기에 제격이다. 철망이 촘촘히 깔린 전망대 바닥을 통해 아찔한 언덕 풍경을 엿볼 수 있다. 전망대 가장자리에 둘린 난간의 손잡이에는 고대 시대의 위인, 흥미로운 사실 등과 같은 역사 정보가 새겨져 있으며, 이정표도 달려 있다. 허리춤 높이의 난간 앞에 서면 눈앞에 광활한 풍경과 아득한 수평선이 펼쳐진다.
.

.
The gabions forming the edge of the path are filled with local sandstone, the color offset against the oxidized metal bars. The varied stone paving – of different sizes, texture and darkness of granite – creates a “carpet”, flanked by smaller, flat, paving stones. The viewpoint is a stop on the way, a place for contemplation, and an information point for the cultural landscape. Its floor is made of metallic plates allowing for some visibility below. The balustrade is made of thin vertical bars supporting a wide handrail which contains textual information, perforated into the material. These texts explain historical periods, important persons or interesting facts for the visitors, as well as pointing out special points within the landscape. The upper part of the balustrade is empty; an almost invisible barrier allowing for a seemingly limitless horizon.
.

.
Project: Viewpoint “Mirador 360º” / Location: Cerro de la Torres, Álora, Málaga, Spain / Architects: WaterScales arquitectos – Carmen Barrós Velázquez & Francisco J. del Corral del Campo / Technical surveyor: Antonio Montes Sáez / Garden and landscape: Ana Ibáñez Fernández, Biólogist / Structures: Jesús Hernández Martí, Civil Engineer / Installations: Ingeniería Vargas, Esteban Vargas, José Manuel Fernández – Industrial engineer; Ricardo Rueda García – Civil engineer / Assistants: Javier Golbano Gómiz, Álvaro López Camino, Jorge López González, Daniel Marcos Ruiz, Belén Muñoz de la Torre Calzado, Francisco Ortega Ruiz, Felipe Pérez García, Patricia Prados Pérez, Víctor Campoy Martín / Builder: I.M. Instalaciones y Obras S.A. (Álora) / Developer: Excmo. Ayuntamiento de Álora / Historical assistance: María José Sánchez Rodríguez, Director Archaelogical museum, Álora / Archaeology: Taller de investigaciones arqueológicas, Málaga / Photograhs: ©Fernando Alda